회원 로그인
회원 가입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회원가입으로 서비스 약관개인정보 보호 정책에 동의합니다.



핫이슈 | 시사 | 경제 | 일반 | 환경
최종편집일 : 2021년 01월 21일 18:30:27
일반    |  뉴스  | 일반
신규 아파트‘세대구분형’공동주택 도입 기준 마련  
용인시, 공급면적 132㎡이상 주택에 권장키로…도심 전・월세난 해소 기여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카카오스토리으로 보내기 밴드로 보내기
기자 : 김경순 기자 등록일 : 2021-01-13 22:38 최종편집일 : 2021-01-13 22:38

소비환경뉴스 / 일반

용인시는 13일 신규 아파트 건립에도 ‘세대구분형’ 공동주택을 도입할 수 있도록 ‘용인시 공동주택 계획 및 심의 검토 기준’에 관련 조항을 신설했다고 밝혔다.

도심의 전・월세난을 해소할 수 있도록 지난해부터 관내 중・대형 아파트를 대상으로 세대구분형 공동주택 도입 홍보에 나선 데 이어 새로 아파트를 지을 때부터 이를 계획할 수 있도록 지자체 최초로 추진 근거를 마련한 것이다.

세대구분형 공동주택은 주택 내부 공간을 나눠 2세대로 구분해 세대별로 생활이 가능토록한 주거공간을 말한다.

구분한 공간은 주방, 화장실을 별도로 두어야 하고 현관문도 따로 있어야 한다. 다만, 구분공간에 대한 별도 소유는 인정되지 않지만 주택 소유자가 다양한 방법으로 활용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시는 사업자의 자율성을 보장할 수 있도록 공동주택 공급면적 132㎡(40평) 이상 주택에 ‘세대구분형’ 공동주택 도입을 권장키로 했다.

또 세대수가 50세대 미만일 경우 5% 이상을 50세대 이상일 경우엔 10% 이상을 ‘세대구분형’ 공동주택으로 계획할 수 있도록 했다.
시 관계자는 “제도가 잘 정착된다면 도심 전월세난을 해소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이를 적극 활용할 수 있는 다각적인 정책을 모색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신 기사 인기 기사 섹션별 인기기사
뉴스의 최신글
  갑작스런 극심한 어깨 통증, 석회성건염 의심
  경기도교육청, 2020년 학교폭력 실태조사 결…
  용인시의회 동정
  영덕동 주민편의 위해 신갈천 인도교 설치 착공
  ‘용인온마켓’ 설맞이 농 ‧ 특산물 10% 할…
  용인시, 청년 커뮤니티 지원사업 참여할 10팀…
  ㈜KCC서 통 큰 기부로 이웃돕기 동참
  기흥구, 통학로‧자전거도로 개선사업 현장 점검
  처인구, 설 앞두고 전 직원 이웃사랑 실천 나…
  백군기 시장, 신년 맞이 보훈단체장 격려
소비환경뉴스 - 생명의 존귀,양심적 소비,치유환경을 위한 2021년 01월 25일 | 손님 : 54 명 | 회원 : 0 명
뉴스
핫이슈 
시사 
경제 
일반 
환경 
오피니언
사설 
칼럼 
사람이 좋다 
시민기자수첩 
어머니기자단수첩 
2021신년사 
커뮤니티
오늘뭐먹지? 
여행을떠나요 
행사알리미 
정보알리미 
일상나누기 
소비환경고발센터
소비자고발센터 
환경고발센터 
소비환경뉴스 회사소개    |    회원가입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    기사제보    |    광고안내/신청
  • 제호:소비환경뉴스 / 편집발행인:김경순 / 등록번호:경기, 아50798 /창립일:2013.10.28./ 주소: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호동로27
    TEL : 031)336-3477 / FAX : 031)336-3477 / E-MAIL : sobien5160@naver.com
    Copyright© 2015~2021 소비환경뉴스 All right reserved